사회/환경해경
제주해경, 외해로 떠내려가던 여성 긴급 구조
현수은 기자  |  sueun1528@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0  17:50: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일간제주

제주해양경찰서는 10일 오후 4시 27분경 제주시 애월읍 곽지해변에서 수상레저기구인 패들보드를 즐기다 육지에서 점점 외해로 멀어져 간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곽지해변 해양경찰 구조대원들이 긴급 출동해 오후 4시 34분경 황모씨(여, 22, 서울거주)를 안전하게 구조 대기하고 있던 119에 인계했다고 밝혔다.

제주해경에 따르면 패들보드 표류객 황모씨는 곽지해변에서 패들보드를 즐기다 바람에 의해 해변에서 점점 멀어지자 해변으로 오기 위해 힘을 다 쏟았으나 멀미로 인해 표류하게 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
다.

황모씨는 탈진한 상태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한라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패들보드는 경비함정이 인양 황모씨에게 돌려줄 예정이다.

한편, 제주해경은 해상에 강한 바람이 불고 있어 해수욕과 수상레저기구를 이용해 물놀이를 하는 분들은 필히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안전한 곳에서 물놀이를 즐기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현수은 기자 /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현수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 등록 : 제주 아-01016호 | 등록일 : 2008년 6월 18일 | 창간일:2008년 7월 1일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 72, 205호(연동, 현일센츄럴파크뷰)
사업자등록번호 : 597-86-00584  | 발행·편집인 : 진순현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한문성
전화·TEL : 064-711-1090 | FAX : 064-711-1089  |  일간제주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08 일간제주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ilganjej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