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제주도의회
강성민,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예산안 등 분석 자료 발표“2020년 소상공인·자영업자 예산안 실제 0.9% 감소”...29개 사업 중 상위 3개 사업이 73.6% 차지, 20% 증액사업 3개 뿐
인터넷뉴스팀 기자  |  news@ilganjeju.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04  23:00: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2천만원 이상 신규사업 5개로 예산안의 1.8%에 그쳐

- 최근 3년간 통계 예산 편성 않아, 보전채권 미회수율 매년 증가

- 1인 기업 생존율 높일 개선 방안 마련, 사회안전망 확충도 필요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과 제주민생경제포럼(책임간사 문종태 의원, 실무간사 강충룡 의원) 정책간사를 맡고 있는 강성민 의원(더불어민주당, 이도2동을)이 농수축경제위원회 소관 2020년도 제주특별자치도 일자리경제통상국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관련 예산안 등을 분석한 정책보도자료를 4일 발표했다.

먼저 강성민 의원은 “2020년도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지원 예산안은 총 16,925,520천원으로 전년 추경 예산 16,065,500천원 대비 5.4%인 860,020천원이 증가했다”고 전했다.

<표 1>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예산안 현황(실국별) (단위 : 천원, %)

실국

2018

결산

2019

2020

예산안(B)

2020

본예산

추경(A)

B-A

(B-A)/A

일자리경제통상국

12,273,000

15,107,519

16,065,500

16,925,520

860,020

5.4%

그는 “내년도 사업별 예산을 살펴보면, 29개 사업이고, 이 중 전통시장 시설현대화사업이 8,959,000천원으로 가장 규모가 크고, 전년 추경 시 500,000천원을 편성했던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은 1,500,000천원을 편성했다”고 분석했다.

강성민 의원은 “만약,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1,500,000천원 중 올해 증가액 1,000,000천원을 제외하면 15,925,520천원으로 전년 추경 대비 2020년도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지원 예산안은 0.9% 감소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그는 “지난해 편성했던, 소상공인 상시-종합컨설팅 지원 60,000천원, 제주형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지원 40,000천원, 골목상권 시설개선 경영컨설팅 지원 350,000천원,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문화공연 지원 76,000천원 등 4개 사업은 편성조차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강성민 의원은 “특히, 29개 사업 중 예산 규모 상위 3개 사업(전통시장 시설현대화사업 8,959,000천원, 골목상권 살리기 특별보증 지원 2,000,000천원,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1,500,000천원)이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지원 예산안의 73.6%를 차지하고 있다”고 실상을 밝혔다.

<표 2>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예산안 현황(사업별) (단위 : 천원)

실국

사업명

2020

예산안

2019

본예산

추경

 

골목상권 살리기 특별보증 지원

2,000,000

2,000,000

2,000,000

 

소상공인 노란우산공제 가입장려금 지원

400,000

200,000

400,000

 

여성 창업 및 경쟁력 강화사업 지원

45,000

45,000

45,000

 

제주 여성 CEO 경영프로그램 지원

36,000

36,000

36,000

일자리경제통상국

장애인기업 경쟁력강화 및 경영애로 지원사업 등 3개사업

122,000

122,000

122,000

 

소상공인 경영안정화 지원사업

180,000

180,000

180,000

 

소상공인 우수상품 박람회 개최 지원

130,000

135,000

135,000

 

소상공인 상시-종합컨설팅 지원

-

60,000

60,000

 

제주특산품 전시판매장 운영 등 5개사업

1,295,000

1,248,000

1,248,000

 

제주형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지원

-

40,000

40,000

 

창업기업 성장 맞춤형 지원 사업

200,000

200,000

200,000

 

혁신창업 아이템 사업화 지원

250,000

-

-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1,500,000

-

500,000

 

소상공인 활성화 지원

45,000

-

-

 

제로페이(소상공인 간편결재) 홍보

100,000

-

60,000

일자리경제통상국

골목상권 및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사업

350,000

320,000

320,000

 

골목상권 자체브랜드 상품개발 및 공동배송 지원

180,000

180,000

180,000

 

골목상권 시설개선 및 경영컨설팅 지원

-

350,000

350,000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활성화 컨설팅 지원

45,000

45,000

45,000

 

골목상권 홍보방송 프로그램 제작 지원

90,000

90,000

90,000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문화공연 지원

-

76,000

76,000

 

골목상권 현장체험 아카데미 운영

27,000

27,000

27,000

 

누웨모루거리 문화축제 Dream Festival 지원

40,000

40,000

40,000

 

골목상권 우대카드 포인트 적립 지원

380,000

304,000

504,000

 

중소유통 공동물류센터 기능보강 지원

20,000

20,000

20,000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사업

8,959,000

8,958,000

8,958,000

 

전통시장 SNS 홍보 마케팅

40,000

40,000

40,000

 

전통시장 통합 콜센터 쇼핑몰 운영 지원

49,500

49,500

49,500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및 홍보

440,000

340,000

340,000

합계

 

16,925,520

15,107,519

16,065,500

또한 강성민 의원은 “지원 유형별로는 보조 및 위탁사업이 84.6%인 14,325,520천원으로 크게 편중되어 있고, 출연이 2,600,000천원으로 15.4%로 나타났으며, 2020년도 예산안은 전년 추경 대비 보조·위탁이 5.8%인 790,025천원, 출연은 전년 추경 대비 2.7%인 70,000천원이 증가했고, 출연보다 보조·위탁사업이 증가하는 추세고, 보전·보험, 출자, 융자, 기타 지원유형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전했다.

<표 3>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예산안 현황(유형별) (단위 : 천원, %)

구분

2018

결산

2019

2020

예산안(B)

2020

본예산

추경(A)

B-A

(B-A)/A

보조·위탁

9,743,000

12,637,519

13,535,500

14,325,520

790,025

5.8%

보전·보험

 

 

 

 

 

 

출연

2,530,000

2,530,000

2,530,000

2,600,000

70,000

2.7%

출자

 

 

 

 

 

 

융자

 

 

 

 

 

 

기타

 

 

 

 

 

 

합계

12,273,000

15,167,519

16,065,500

16,925,520

860,025

5.4%

그는 “내년도 20%이상 증액사업은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200%, 제로페이(소상공인 간편 결재) 홍보 150%,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및 홍보 29.4%로 3개 사업에 불과하다”고 분석했다.

<표 4>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예산안 중 2020년도 현황(20% 이상 증액사업) (단위 : 천원, %)

사업명

2019

추경(A)

2020

예산안(B)

증감

증액 사유

B-A

(B-A)/A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500,000

1,500,000

1,000,000

200%

사업기간 증가(6개월→12개월), 타 사업 일원화 등에 따른 예산 증액

제로페이(소상공인 간편결재) 홍보

60,000

100,000

40,000

150%

정부 매칭(50%)사업으로 사업홍보 예산 편성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및 홍보

340,000

440,000

100,000

29.4%

상품권 소진에 따른 발행액 증가(90→130억원)로 발행비용 증가

합계

902,019

2,042,020

1,140,000

126.4%

 

이와 함께 강성민 의원은 “2천만원 이상 신규사업 역시 소상공인 활성화 지원 45,000천원 등 5개 사업으로 317,020천원으로 전체 예산안 16,925,520천원의 1.8%로 매우 미미하다”고 주장했다.

<표 5>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예산안 중 2020년도 현황(2천만원 이상 신규사업) (단위 : 천원)

사업명

2020 예산안

사업내용

소상공인 활성화 지원

45,000

제주특별자치도 소상공인연합회의 소상공인 홍보사업

소상공인 실태조사

*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사업내에 신설

25,000

창업, 경영 지원, 마케팅, 매출액 및 영업이익 증대 위한 실태조사

소상공인 재기지원

*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사업내에 신설

145,000

재창업자에 대한 시설개선 지원

- 업체당 7백만원, 20개사

소상공인 온라인 마케팅 지원

*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사업내에 신설

50,000

온라인 마케팅(키워드 광고 등) 지원

- 업체당 50만원, 100개사

영세 소상공인 건강검진비 지원

*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사업내에 신설

50,000

영세 소상공인 건강검진비 지원

- 업체당 25만원, 200개사

합계

317,020

 

 

이어 강성민 의원은 “2017년도 통계청 「지역별 고용조사」 중 시도별 사회보험 가입률을 분석한 결과 제주지역 소상공인 사업장 4대 보험 가입률은 고용보험이 66.2%, 국민연금이 67.0%, 건강보험이 69.9%이고, 산재보험은 가입 통계에 잡히지 않았고, 고용보험 미가입사유는 분석조차 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표 6> 제주지역 소상공인 사업장 4대 보험 가입률 현황

구분

고용보험

산재보험

국민연금

건강보험

가입률(%)

66.2

 

67.0

69.9

* 통계청 「지역별 고용조사(2017)」/시도별 사회보험 가입률

<표 7> 제주지역 자영업자 고용보험 가입률 및 미가입 사유

구분

가입률(%)

미가입 사유(%)

제도 모름

보험료 부담

기타

전체

66.2

 

 

 

* 통계청 「지역별 고용조사(2017)」/시도별 사회보험 가입률

그는 “최근 3년간 소상공인·자영업자 실태조사 예산안은 편성조차 하지 않아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에 대한 각종 통계자료가 부실한 것 같다”며, “다만 내년도 예산안 중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운영 중 소상공인 실태조사 25,000천원이 편성됐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소상공인 일반현황과 경영현황 등 세부항목으로 설계한 정기적인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실태조사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연도

사업명

금액

비고

2017

없 음

 

 

2018

 

 

2019

 

 

합계

 

 

<표 8> 최근 3년간 소상공인·자영업자 실태조사 예산안 현황 (단위 : 천원)

 

강성민 의원은 “최근 5년간 제주신용보증재단 보전채권 미회수율을 분석한 결과, 올해 10월 말 현재 2.88%로 2015년 0.56%와 비교해 5배 이상 증가하는 등 매년 급격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며, “이는 신용등급이 낮거나 부실위험이 큰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에게 보증지원이 되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했고,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표 9> 최근 5년간 제주신용보증재단 보전채권 미회수율

구분

2015

2016

2017

2018

2019(10월말)

비율(%)

0.56%

0.91%

1.64%

1.68%

2.88%

※ 구상채권 순증율 = [(연간대위변제 발생액 – 연간 회수액) / 현 보증잔액] * 100

그는 “소상공인 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지원사업은 2017년 545,000천원을 제외하고 최근 5년간 매년 340,000천원에 그치고 있으나, 2020년도에는 100,000천원이 증가한 440,000천원을 편성했다”고 말했다.

<표 10> 최근 5년간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지원사업 예산 현황 (단위 : 천원)

사업명

2015

2016

2017

2018

2019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및 홍보

340,000

340,000

545,000

340,000

340,000

 

<표 11> 2020년도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지원사업 예산안 현황 (단위 : 천원)

사업명

2020

비고

제주사랑상품권 발행 및 홍보

440,000

상품권 발행 목표액 130억원에 따른 발행비용

강성민 의원은 통계청 「기업생멸행정통계」 자료에 근거해 2016년 기준 제주지역 1인 기업의 1년 생존율은 65.3%이고, 연차별로 점차 하락하여 5년 생존율은 28.5%에 불과하며, 숙박 및 음식점업 5년 생존율은 도매 및 소매업 보다 6.5%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강성민 의원은 “소상공인·자영업자의 과다경쟁을 개선하고, 자생력 강화를 위한 방안을 내놓아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표 12> 제주지역 소상공인 과밀업종별 사업체수 및 생존율 현황

구분

2017년 기준

제주지역소상공인 현황

2016년 기준

1인 기업 생존율

사업체수(개)

비중(%)

1년(%)

5년(%)

전체

47,446

100

65.3

28.5

도매 및 소매업

12,253

25.8

60.9

25.4

숙박 및 음식점업

14,601

30.7

61.0

18.9

* (출처) 소상공인현황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 기업생존율 : 통계청 『기업생멸행정통계』

이에 더해 그는 “2020년도 제주지역 소상공인·자영업자 사회안전망 확충 지원 예산안은 노란우산 가입장려금 400,000천원이 편성되었으나, 앞으로 다양한 사회안전망 확충을 위한 사업을 발굴하고 예산을 편성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표 14> 제주지역 소상공인·자영업자 사회안전망 확충 지원 예산안 (단위 : 천원, %)

사업명

2018

결산

2019

2020

예산안(B)

2020

본예산

추경(A)

B-A

(B-A)/A

노란우산공제 가입장려금

100,000

200,000

400,000

400,000

-

-

끝으로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 강성민 위원은 “2020년 제주도 일자리경제통상국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예산안을 분석한 결과,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예산은 실제 0.9% 감소했고, 총 29개 사업 중 상위 3개 사업이 73.6%를 차지하며, 20% 증액사업 3개에 불과하다”고 꼬집었다. 또한 2천만원 이상 신규사업은 5개로 예산안의 1.8%에 그치는 실정이고, 최근 3년간 통계 예산을 편성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제주신용보증재단의 보전채권 미회수율은 매년 증가해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의 부실위험이 크다“고 밝혔다.

그는 ”앞으로 1인 기업 생존율을 높일 수 있는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이들에 대한 사회안전망 확충도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인터넷뉴스팀 기자  news@ilganjeju.com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 등록 : 제주 아-01016호 | 등록일 : 2008년 6월 18일 | 창간일:2008년 7월 1일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수덕로 35-1 201호
사업자등록번호 : 553-05-01298  | 발행·편집인 : 양지훈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양지훈
전화·TEL : 064-711-1090 | FAX : 064-711-1089  |  일간제주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08 일간제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ilganjej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