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국제일반
PSEX 공동창립자 레오, 영국에서 찰스 왕세자 회견하고 ‘미래 투자’ 자선 만찬 초청 받아
인터넷뉴스팀 기자  |  news@ilganjeju.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12  23:40:1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레오가 영국에서 찰스 왕세자를 회견하고 미래 투자 자선 만찬회에 초대 받았다

2019년 2월 7일 강원도에서 개최된 블록체인 평창 포럼 2019에서 PsEx 공동창립자 레오(Leo)와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블록체인 산업 연구 정책 및 미래의 발전방향을 탐구하였다.

이어 레오는 영국 찰스 왕세자의 초청을 받고 영국 런던을 방문, 찰스 왕세자 재단(Prince Charles Foundation)에서 ‘미래 투자’를 주제로 개최한 개인 자선 만찬회에 참가하였다.

‘찰스 왕세자 재단’은 찰스 왕세자가 주도하여 설립한 자선재단이다. 재단은 주류 재정기구의 도움을 받을 수 없는 조직, 회사 혹은 개인(예를 들면 예술가)을 위하여 대출과 지원을 제공한다. 동시에 영국 각지의 실업자들에게 훈련과 구직의 기회를 제공한다. 재단은 설립 이래 전체 영국 국민, 정부, 영국 영화계, 세계적 유명 보석상George Pragnell 및 중국 화웨이 테크놀로지스를 포함한 전 세계 각계 사회 유명인사와 유명한 기업의 광범한 지지와 인정을 받았다.

만찬회 동안 레오와 찰스 왕세자는 블록체인이 어떻게 발전을 규범화하고 어떻게 경제사회 서비스를 진행할 것인가에 대하여 친밀한 회담을 나누었다. 동시에 영국의 미래 블록체인 관련 법안 제정에 대하여 고귀한 의견을 내놓았다. 그리고 자선 만찬회에서 아낌없이 돈을 기부하여 갈채를 받았다.

만찬회가 끝난 이튿날 레오는 Sellar Development Fund 최고경영자이자 MANSARD 창립자 겸 Leon Diamond 최고투자책임자 제임스 셀라(James Sellar)를 만났다. 그는 또한 영국의 올해의 청년 기업가마크 피어슨(MARK PEARSON)과 Fuel Ventures의 최고경영자이자 Backes & Strauss의 회장인 바트케스 A 크나디안을 각각 만났다. Sellar Development는 런던에 위치하고 있으며 20억 파운드에 가까운 평가를 받고 있다. Fuel Ventures는 영국의 하이테크 벤처 캐피털 회사이다. 세계 제일의 테니스 선수 앤디 머리(Andy Murray)와 영국의 부호들은 모두 이 회사의 투자자이다. 2015년에 투자한 Ve Interactive의 가치는 30억 달러에 달하고 140배의 투자수익을 획득하였다.

회견기간 동안 모두 공동으로 영국의 방산, 인터넷, 금융, 블록체인의 발전상황, 투자환경, 투자기회 및 미래에 도래할 수 있는 브랙시트가 영국에 가져다 줄 영향에 대해 토론하였다.

이번의 회견을 통하여 레오는 전략적 블록체인 개발 계획에 대하여 찰스 왕세자 재단 및 영국 각 사회 유명인사들과 심도 있는 토론을 가졌으며 블록체인 전략에서 윈윈 협력 계약을 이끌어 내 PsEx 블록체인 발전 전략의 보너스 및 미래의 가치를 영국 및 유럽에 가져다 주었다. 그리고 계획을 통하여 블록체인 기술로 영국이 자선, 방산, 창업, 인터넷 블록체인화를 촉진하여 함께 더욱 많은 이익을 얻는 것을 실현했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0211005506/en

언론연락처:PsEx Aaron Paul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인터넷뉴스팀 기자  news@ilganjeju.com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조시진
평창포럼 행사일자가 안맞아여
(2019-03-23 14:22:33)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 등록 : 제주 아-01016호 | 등록일 : 2008년 6월 18일 | 창간일:2008년 7월 1일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노연로 42 1103호(노형동 정한오피스텔)
사업자등록번호 : 597-86-00584  | 발행·편집인 : 김남훈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양지훈
전화·TEL : 064-711-1090 | FAX : 064-711-1089  |  일간제주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08 일간제주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ilganjej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