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이슈화제/논란
김해공항 사고 영상 확인 누리꾼들 뿔났다....이에 대한 반응은?
인터넷뉴스팀  |  news@ilganjeju.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2  00:56:4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일간제주

김해공항 국제선 청사 앞에서 BMW 승용차가 택시 운전사를 들이받는 영상이 공개되자 누리꾼들 대부분이 가해자에 대한 분노를 표했다.

해당 영상은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를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다.

영상은 BMW 승용차의 전면 블랙박스로 촬영된 것과 더불어 사고당시 앞에 있는 차량의 후방 믈랙파스에 포팍된 내용으로 되어 있다.

첫 번째 영상은 BMW 승용차가 도로를 질주하는 장면으로 시작하는데 단순히 속도만 내는 듯하면서 동승자가 “어”라는 목소리가 들리더니 코스를 돌어서는 부분에서 갑지가 동승자가 “스톱, 스톱”이라고 외쳤지만 운전자는 급커브 길에서도 감속하지 않으면서 택시 기사를 그대로 쳐버렸다.

이어진 또 다른 영상에는 후면 블랙박스 내용으로 택시를 세운 기사가 손님의 짐을 트렁크에서 내리려는 찰나 그대로 사고가 나는 모습이 촬영됐다.

BMW 운전자 정모(남, 34)씨는 10일 낮 12시50분쯤 부산 강서구 김해공항 2층 청사 진입로를 질주하다 정차해있던 택시의 운전사를 들이받았다.

택시 운전자 A씨(48)는 머리를 크게 다치고 다리 골절상을 입은 상태로, 중태에 빠졌다.

한편, 해당 영상을 본 많은 누리꾼들은 ▷ 날*** : 속도 안줄이고 겁나 밟았네... **들 사람 여럿 죽일뻔했네.. 깜빵이나 들어가라, ▷ s******* : 저 코너에서 저 속도로 가는데 핸들문제? 아주 **하고있네 속도를 줄여야하는 구간에서 핸들 얘기가 왜나와 저 속도면 핸들을 제대로 돌렸어도 어디 쳐박았겠구만 지가 랠리선수도 아니고 운전도 ** 못하면서 스탑스탑하는데 왜 안멈추는거야, ▷ 송** : 한 가정을 무너뜨린 죄 값.. 솔직히 죄 값이란게 있나요 죽으세요 곱게 죽지 말고 손 부터시작해서 하나하나 포터급이상으로 밟히고 죽으세요, ▷ 시* : 아 눈물난다 운전자 천벌 받아라, ▷ 까*** : 저렇게 차로 사람죽여도 3년이하로 살고 나오는게 대한민국 법입니다, ▷ K******* : 너무 무섭다... 누군가의 아버지고 남편일 거 생각하면. 부들부들 떨린다, ▷ e******* : 아버지 택시운전 하시는데 아찔하네요. 우선 운전기사분 부디 ..아무 문제없이 회복되시어 의식 찾길바라며, 운전자 BMW 몰며 저장난 칠정도면 부자이거나 부자아들일거 같은데 합의말고 법적처벌로 잘못을 깨닫게 하고싶네요. 진짜 너무 마음이 아픕니다.. 무심코 던진 돌에 맞아 죽는다고 부자들 장난질에 이런 일 솔직히 한두건일가요?, ▷ H** : 판결을 내리겠다. 가해자 사형, 동승자 징역10년, 가해자 재산 몰수하여 피해자에게 지급한다 이상 땅땅땅!!, ▷ 랄** : 사고차량 유리저정도 박살날 정도로 뒤통수 충격 받고 지금까지 못깨어나는거면 진짜 위험한건데... 아무쪼록 깨어나셔서 건강하시길 빕니다.가해자들은 이번 사건에 걸맞는 중형 때려지길 바랍니다., ▷ 송** : 운전 더럽게 못하네요 커차의 수준으로 커브빠져나온 시점부터보면 사고는 났지만 선택할수 있었음,, 그냥 차에 박을것인가 피할것인가 마지막까지 최악의 수를 선택 차를 피한다라는 선택은 최악의 수 인명피해는 안날수있었는데 안타깝네요, ▷ t******* : 머리에 머가 박혓으면 저기서 속도를 내냐고 OOO이택시기사분 진짜 어떻해ㅠㅠㅠ말도 안나온다... bmw 운전자 진짜 바로 깜빵 넣어서 평생 나오지마라, ▷ 리*** : 왜 지 혼자 스피드레이서를 찍어 미친 살인마야 남자들 진짜 운전하면서 허세 객기부리지 마라 뒤지려면 혼자 뒤져야지 왜 지가 잘못해놓고 사람까지 죽이냐? 등 격한 비판의 목소리가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 인터넷뉴스팀 /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 등록 : 제주 아-01016호 | 등록일 : 2008년 6월 18일 | 창간일:2008년 7월 1일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 72, 205호(연동, 현일센츄럴파크뷰)
사업자등록번호 : 597-86-00584  | 발행·편집인 : 진순현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한문성
전화·TEL : 064-711-1090 | FAX : 064-711-1089  |  일간제주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08 일간제주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ilganjej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