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관광
민족 명절 설날, 신화테마파크서 먹거리,놀거리‘만끽’신화테마파크 설 연휴 나흘간 정상운영•••다채로운 가족단위 행사 ‘기대’...무병장수와 풍요 상징하는 ‘가래떡’함께 나눠 먹어요
양지훈 기자  |  koreanews1973@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3  13:10: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일간제주

제주신화월드 신화테마파크가민족 최대 명절 설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병장수 가래떡 이벤트’를진행한다고 밝혔다.

고향으로 제주를 찾은 귀성객이나 연휴를 맞아 제주를 방문한 여행객 등 누구나 설 연휴 기간 동안 신화테마파크를 방문하면 이벤트에 참여하고 명절의 풍성한 분위기도 한껏 느낄 수 있다.

신화테마파크는 무병장수와 풍요를 상징하는 가래떡을 이용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래떡 이벤트를 마련했다.두 사람이 한 조가 되어 가래떡을 최대한 늘이는 ‘가래떡 늘이기’ 놀이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 ⓒ일간제주

신화테마파크는 설 연휴 나흘간 정상 운영되며 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간 진행되는 가래떡 이벤트는 신화테마파크 내 중앙 광장에서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1시,오후 3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두 타임에 걸쳐 진행되며,한 타임에 각 5회씩하루 총 10회 진행된다.

모든 참가자에게 가래떡이 제공되며 직접 구운 가래떡에 다양한 취향과 입맛대로 준비된 조청, 꿀,치즈소스와 콩고물 등이 제공되어 나만의 가래떡을 만들 수 있다.또한전통한복을 입은 테마파크 직원들의 재치 있는 만담과함께제기차기 등 민속 놀이를 직접 즐기며 설 명절 분위기를 한껏 느낄 수 있다.

   
▲ ⓒ일간제주

제주신화월드 내에 조성된 신화테마파크는 토종 애니메이션 기업인 투바앤의 캐릭터들로 꾸며진 야외 테마파크다.세계적으로 유명한 애벌레 캐릭터인 ‘라바’를 비롯한 ‘로터리 파크,’ ‘윙클 베어’ 등투바앤의 애니메이션 속 인기 캐릭터들을 만날 수 있다.

회전하는 원형 라이드에 탑승해 높은 곳에서 낮은 곳을 왕복하며 스피드와 스릴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신화테마파크의 인기 어트랙션, 오스카 스핀 앤 범프부터 최첨단 돔 시어터에 누워 애니메이션 ‘로터리 파크’를 생생하게 즐길 수 있는 로터리파크4D시어터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최첨단 어트랙션을 즐길 수 있다.

겨울 시즌 동안 제주에 유일한 아이스링크도 운영하고 있다.

한편, 제주신화월드는 제주의 첫 프리미엄 복합리조트로 숙박시설인 제주신화월드 랜딩 리조트관 및 메리어트리조트관,서머셋 제주신화월드, 컨벤션 시설과 제주 최대 야외 테마파크인 신화테마파크를 운영하고 있다.

더불어 YG의 푸드&엔터테인먼트 공간인 YG리퍼블릭과 신화쇼핑스트리트에 위치한 아시안 푸드 스트리트와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푸드 애비뉴에서는 다양한 국적의 요리를 경험할 수 있다.최근에는 제주관광공사 신화월드면세점이 문을 열었으며, 올해 중으로 외국인 전용 카지노와신화워터파크, 제주신화월드 신화 리조트관이 오픈할 예정이다.

2020년까지 세계적인 영화사인 라이언스게이트의 세계 최초의 야외 테마파크인 라이언스게이트무비월드 제주신화월드와 포시즌스 리조트&스파관이 개장할 계획이다.

< 양지훈 기자 /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양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 등록 : 제주 아-01016호 | 등록일 : 2008년 6월 18일 | 창간일:2008년 7월 1일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 72, 205호(연동, 현일센츄럴파크뷰)
사업자등록번호 : 597-86-00584  | 발행·편집인 : 김남훈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양지훈
전화·TEL : 064-711-1090 | FAX : 064-711-1089  |  일간제주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08 일간제주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ilganjeju.com